꿈속에 살고싶어요

Date: 07/12/2018 | Source: Ryugyong | Read original version at source

Share Button

임 은 하

엄마!

어제 밤 나는

장군님을 뵈웠어요

환하게 웃으시며

나를 안아주셨어요

축구경기우승컵도

보아주시며

내가 정말 대단하다

칭찬도 하셨어요

나는야 너무 기뻐

-앞날의 축구왕 되겠습니다

씩씩하게 큰소리로

말씀을 드리려는데

아니 글쎄 깨여보니 꿈이겠지요

난난 정말이지 아쉬웠어요

다시 눈을 꼭 감고 꿈꾸려 해도

잠이 오지 않아서 안타까웠어요

환하게 웃으시는 장군님모습

자꾸만 눈앞에 안겨왔어요

엄마!

꿈을 깨지 않을수는 없나요

꿈속에서처럼 언제나 살순 없나요

장군님품에 안긴 그 꿈속에서처럼

나는 그냥그냥 살고싶어요

주체101(2012)년 7월

Get North Korea headlines delivered to your inbox daily

Subscribe to the NK News 'Daily Update' and get links to must-read stories each morning